(곰곰어린이) 열두 살에게는 너무 무거운 비밀
  • 마리안느 머스그로브 (지은이)
  • 김호정 (옮긴이)
  • 책속물고기 펴냄
  • 2018.04.30 출간일

책

  • 대여정보대여중 (반납예정일 : 2018-10-15)
  • 분야명작,문학
  • 추천연령3-4학년
  • 상세정보15.2x21cm | 184쪽 | 9791186670958
  • 도서정가 11,000원
  • 대여가격 1,000원 [20일간]
  • 나의 대여이력
  • 배송비 15,000원 이상 무료배송 

현재 대여중 입니다.

대여료 책정기준 닫기

정가 대여료
0 이상 ~ 6,000 미만 600원
6,000 이상 ~ 10,000 미만 1,000원
10,000 이상 ~ 14,000 미만 1,000원
14,000 이상 ~ 17,000 미만 1,200원
17,000 이상 ~ 20,000 미만 1,500원
20,000 이상 ~ 28,000 미만 2,000원
28,000 이상 ~ 35,000 미만 2,500원
35,000 이상 ~ 50,000 미만 3,000원
50,000 이상 ~ 100,000 미만 5,000원
100,000 이상 ~ 150,000 미만 8,000원
150,000 이상 ~ 200,000 미만 14,000원
200,000 이상 ~ 220,000 미만 18,000원
220,000 이상 ~ 240,000 미만 24,000원
240,000 이상 ~ 260,000 미만 26,000원

리브피아 배송비 안내 닫기

  • 5,000원미만 주문시 : 5,000원
  • 5,000원이상 ~ 10,000원미만 주문시 : 4,000원
  • 10,000원이상 ~ 15,000원미만 주문시 : 3,000원
  • 15,000원이상 주문시 : 왕복무료
  • 평생대여도서 10,000원미만 주문시 : 2,000원
    (위의 금액은 왕복배송비입니다.)

제주도 지역의 경우
위의 배송비에 3000원이 추가됩니다.

도서예약안내 닫기

  • 예약도서 순번대로 SMS로 알려드립니다.
  • 전집인 경우 예약자 5명에 한해 예약신청 가능하며, 예약 시 결재 진행은 없으며, 입고 알림 신청 후 24시간이내 미 결재 시 예약 도서는 취소 됩니다.
  • 단행본은 알림 신청만 가능합니다
  • 예약은 상품페이지의 [보관하기]버튼 우측에 있는 [도서예약] 버튼을 클릭하셔서 하실 수 있습니다.

고객이 많이 본 상품

도서정보

주인공 켄지는 무용에 푹 빠진 언니 탈리아와 은퇴한 전기공 ‘해적’과 함께 산다. 엄마, 아빠는 사고로 돌아가셨고, 해적은 외할아버지다. 아빠가 다른 리디아 언니와는 가끔 만나는데, 나이 차이가 많이 나서 그런지 좀 서먹하다. 켄지, 탈리아를 돌봐 주고, 전기와 기계에 관해서는 모르는 것이 없으며, 머리숱도 많고 여자 친구도 많은 해적이 사다리에서 떨어진 이후로 좀 이상해졌다. 켄지한테 메레디스라고, 자꾸만 엄마 이름을 부르는 것이다. 엄마는 이 세상에 없는데….

나라에서 지금은 해적에게 보조금을 주지만 해적이 이상해졌다는 것을 알게 된다면 켄지, 탈리아한테서 해적을 빼앗을지도 모른다. 아니, 켄지와 탈리아도 헤어질지도. 켄지와 탈리아는 아무에게도 말하지 말자는 성스러운 맹세를 한다. 리디아 언니도 별 수 없을 것이다. 가족을 지키려면 이 비밀을 꼭 지켜야 한다. 지키기로 한 비밀은 한 가지였는데, 비밀은 점점 무거워지고 거짓말도 자꾸 해야 한다. 시간만 지나면 정말 해적은 괜찮아지는 걸까?

출판사리뷰

가족을 지키기 위해 아무리 무거워도 내려놓을 수 없는 비밀

도와달라고 말할 수 없어

해적은 분명히 다리를 다쳤다. 병원에서도 다리 아플 때 먹는 진통제만 받아 왔다. 집에 돌아온 후 해적이 나를 메레디스라고 부른다. 할아버지, 난 켄지예요. 메레디스는 엄마 이름이잖아요. 병원에서 괜찮다고 했지만 떨어지면서 머리를 다친 게 아닐까? 크게 다친 거면 어떻게 하지? 그런데 우리를 돌봐 주는 해적이 이상해진 것을 다른 사람이 알게 된다면 우리 가족은 뿔뿔이 흩어질지도 모른다. 아픈 할아버지는 우리가 돌보면 되지만 할아버지를 우리한테서 빼앗아가게 만들 수는 없다. 그러려면 뭘 해야 하지? 할아버지가 밤에 나가지 못하도록 지키고, 돈을 빌려 음식을 사고, 리디아 언니가 집에 오지 못하게 하고…….

그리고 아무도 모르는 나만의 비밀
엄마와 아빠가 보트 사고로 돌아가셨다. 그 뒤로 나는 물이 많은 곳은 수영장이나 연못도, 집에 있는 물탱크 가까이도 가지 못한다. 어릴 때부터 해적이 우리를 돌봐 주었지만 해적이 다친 후부터는 탈리아 언니와 내가 돌봐 드려야 한다. 둘이서 번갈아 가며 해적과 집을 지키기로 했지만 탈리아 언니는 무용 경연대회 준비로 바쁘다. 의상 준비도 해야 하고, 돈도 빌려야 하고, 그러니 어쩔 수 없이 나 혼자 해내야 한다. 그러다 보니 탈리아 언니한테도 말하지 못한 일들이 생겼다. 할아버지가 자꾸 메레디스라고 부를 때마다 너무 무섭고 겁이 난다. 나도 나가서 놀고 싶고, 혼자 할아버지를 지키는 게 너무 힘들다. 나만 힘든 것 같고, 답답해서 소리라도 지르고 싶다. 엄마! 아빠! 보고 싶어요!

이제는 나 맥켄지 엘리자베스 카레브의 이야기를 들어 봐
해적은 머리가 아픈 게 맞았다. 완전히 낫지도 않는다. 그래도 나 같은 어린아이가 아니라 간호사와 요양보호사가 돌봐 주고, 여자 친구도 많고, 잘 지내신다. 하루에 세수를 두 번이나 하라고 해서 귀찮지만 리디아 언니와 사는 것도 괜찮다. 대신 해적과 살던 우리집을 떠나지 않을 수 있으니까. 그리고 얼마 전부터 학교 상담 선생님을 만나기 시작했다. 물 가까이 갈 수 있도록 도와주실 거다. 진작 갔어야 했는데. 물에 들어갈 수 없는 스턴트 배우라니, 말도 안 되잖아! 연습을 꾸준히 하고, 물에도 들어갈 수 있게 된다면 아마 나는 우리 나라에서 가장 뛰어난 스턴트 배우가 될 수 있을 것이다. 기대하시라!




목차

프롤로그
1. 해적이 쓰러졌어
2. 우리가 지켜야 해
3. 할아버지가 이상해
4. 우리끼리도 잘 지낼 수 있어
5. 금방 돌아올게
6. 나아지지 않으면 어떡해
7. 나 혼자는 너무 힘들어
8. 켄지가 할아버지를 구했어

작가소개


저자 : 마리안느 머스그로브

시드니에서 자란 마리안느 머스그로브는 열 살이 되던 해에 가장 기이한 이야기로 신밧드 어워드에서 수상하며 인정을 받은 타고난 이야기꾼이에요. 고등학교를 다닐 때에는 ‘가장 한결같은 헤어스타일 상’ 같은 이색적인 상도 받았고요. 마리안느는 대학에서 영어, 법률, 그리고 사회복지학을 공부한 뒤 몇 년 동안 사회복지사로 일했어요. 그러다 2007년 첫 작품 『걱정을 걸어두는 나무 The Worry Tree』를 쓴 뒤, 호주에서 가장 주목받는 작가 중 한 사람이 되었습니다. 마리안느의 작품은 세계에서도 인정받아 『열두 살에게는 너무 무거운 비밀』의 독일어판 책으로 2011년 스위스 크로노스 상에 선정되었답니다. 한편 마리안느는 2008년 두 번째 책 『착한 아이가 되고 싶어요』를 내고 나서 드디어 헤어스타일을 바꿨다고 합니다.


회원리뷰 (0)

리뷰작성시 100P 지급/추천에 따라 최대 6,000P 지급

이 분야의 신상품

책
책고래
1,000원
책
문학과지성사
1,000원
책
문학과지성사
1,000원
책
이마주
1,000원

리뷰쓰기

님의 소중한 구매후기를 작성해 주세요!

만족도
제목
내용
밀크북 바로가기
top
cj대한통운 카톡 친구추가 모바일리브피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