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 읽는 즐거움 리브피아 ! 빌려보는 책방 리브피아 !

(곰곰어린이 04) 따분한 학교, 지겨운 수업은 끝!
  • 아구스틴 페르난데스 파스 지음
  • 유혜경 옮김
  • 강은옥 그림
  • 책속물고기 펴냄
  • 2017.05.10 출간일

책

  • 대여정보대여가능
  • 분야명작,문학
  • 추천연령3-4학년
  • 상세정보15.2x21cm | 120쪽 | 9791186670682
  • 도서정가10,000원
  • 대여가격1,000원 [20일간]
  • 나의 대여이력 없음
  • 배송비 15,000원 이상 무료배송 

대여료 책정기준 닫기

정가 대여료
0 이상 ~ 6,000 미만 600원
6,000 이상 ~ 10,000 미만 1,000원
10,000 이상 ~ 14,000 미만 1,000원
14,000 이상 ~ 17,000 미만 1,200원
17,000 이상 ~ 20,000 미만 1,500원
20,000 이상 ~ 28,000 미만 2,000원
28,000 이상 ~ 35,000 미만 2,500원
35,000 이상 ~ 50,000 미만 3,000원
50,000 이상 ~ 100,000 미만 5,000원
100,000 이상 ~ 150,000 미만 8,000원
150,000 이상 ~ 200,000 미만 14,000원
200,000 이상 ~ 220,000 미만 18,000원
220,000 이상 ~ 240,000 미만 24,000원
240,000 이상 ~ 260,000 미만 26,000원

리브피아 배송비 안내 닫기

  • 5,000원미만 주문시 : 5,000원
  • 5,000원이상 ~ 10,000원미만 주문시 : 4,000원
  • 10,000원이상 ~ 15,000원미만 주문시 : 3,000원
  • 15,000원이상 주문시 : 왕복무료
  • 평생대여도서 10,000원미만 주문시 : 2,000원
    (위의 금액은 왕복배송비입니다.)

제주도 지역의 경우
위의 배송비에 3000원이 추가됩니다.

도서예약안내 닫기

  • 예약도서 순번대로 SMS로 알려드립니다.
  • 전집인 경우 예약자 5명에 한해 예약신청 가능하며, 예약 시 결재 진행은 없으며, 입고 알림 신청 후 24시간이내 미 결재 시 예약 도서는 취소 됩니다.
  • 단행본은 알림 신청만 가능합니다
  • 예약은 상품페이지의 [보관하기]버튼 우측에 있는 [도서예약] 버튼을 클릭하셔서 하실 수 있습니다.

고객이 많이 본 상품

도서정보

곰곰어린이 4권. 스페인 에데베어린이문학상 수상작. 2010년 출간된 <얘들아, 학교를 부탁해>의 개정판이다. 기나긴 장마가 계속되던 어느 날 마르타는 비가 그치지 않으면 어떻게 될까, 온 마을이 물에 잠겨 바다가 되지 않을까 걱정을 한다. 그러다 창밖으로 바람에 부푼 커다란 배가 지나가고, 하늘을 향해 물을 뿜는 커다란 고래가 헤엄치는 것을 보게 될지도 모른다고 상상한다. 이날 아침 마르타의 상상이 어떤 일을 만들어 낼지 아무도 몰랐는데….

출판사리뷰

*스페인 에데베어린이문학상 수상작

아무도 생각하지 못했던 상상의 힘


짧고도 긴 주말이 지나고 학교에 가는 월요일을 기다리는 아이들이 있을까? 꼭 지켜야 하는 규칙, 내 마음대로만 할 수 없는 단체생활, 재미없고 지루하기만 한 과목들, 산더미 같은 숙제. 이 모든 것을 참고 학교에 가는 건 친구들과 선생님을 만나기 위해서다. 어렵고 재미없는 과목을 쉽고 재밌게 가르쳐 주는 우리 선생님과 신나게 함께 놀 수 있는 내 친구들 말이다. 물론 쉬는 시간에 놀지도 못하게 하고, 운동장에서 뛰지도 못하게 하는 무서운 교장 선생님 때문에 학교에 정말 가기 싫을지도 모른다. 그럴 땐 학교를 밀어서 바다에 띄우면 어떨까? 뚝 떼어서 하늘에 날리면 어떨까? 놀라운 힘을 가진 마르타의 상상이 학교를 움직여 바다를 항해한 것처럼 말이다.

즐거운 상상은 학교도 춤추게 한다
기나긴 장마가 계속되던 어느 날 마르타는 비가 그치지 않으면 어떻게 될까, 온 마을이 물에 잠겨 바다가 되지 않을까 걱정을 한다. 그러다 창밖으로 바람에 부푼 커다란 배가 지나가고, 하늘을 향해 물을 뿜는 커다란 고래가 헤엄치는 것을 보게 될지도 모른다고 상상한다. 이날 아침 마르타의 상상이 어떤 일을 만들어 낼지 아무도 몰랐다.

상상 대장 마르타
“만약에 비가 그치지 않는다면 우리 집은 선상 가옥이 될 거야!”

몇 주, 몇 달이 되도록 비가 그치지 않으면 어떤 일이 벌어질까? 도로가 잠기고, 집이 잠기고, 사람들이 마을에 고립된다. 하지만 문제풀이를 시키는 대신 아이들이 좋아하는 이야기를 해 주고, 진도를 나가는 대신 아이들이 궁금한 것을 가르쳐주는 안나 선생님 반 아이들은 마을이 물로 가득해서 자동차 대신 배를 타고 다니고, 집이 물에 둥둥 떠다니는 신나는 광경을 상상한다. 아이들의 이 상상은 학교를 바다로 출항시킨 힘이 된다.

지적쟁이 교장 선생님
“아이들은 그냥 시키는 대로만 하면 돼!”

안나 선생님과의 즐거운 수업을 좋아하고, 짝꿍인 다니엘을 만나는 것이 신나는 마르타도 학교에 가고 싶지 않은 한 가지 이유가 있다면 바로 클라라 교장 선생님이다. 머리가 단정하지 않다고, 웃는다고, 구두끈이 풀어졌다고 사사건건 트집을 잡아 아이들을 지적하는 통에 마르타와 친구들은 너무 힘들다. 심지어 학교가 위기에 빠져 구조대가 출동했을 때도 누구 마음대로 들어오냐며 규칙을 따진다. 교장 선생님은 모든 아이들은 똑같다고, 그냥 시키는 대로만 하면 되는 거라고 말한다. 도대체 아이들을 뭐라고 생각하는 걸까?

해적을 꿈꾸는 다미안 선생님
“이제 지겨운 수업은 끝났습니다!”

교사계에 모범생이 있다면 그건 바로 다미안 선생님일 것이다. 교장 선생님의 규칙을 잘 지키고, 정해진 진도를 맞춰서 수업한다. 하지만 학교가 바다로 떠내려간 위기상황에서 다미안 선생님은 달라졌다. 바다로 간 학교는 언덕 위에 있던 것처럼 생활할 수는 없으니까. 해적 키드 선장이 된 다미안 선생님은 선원들이 된 아이들과 함께 해적선, 아니 학교를 타고 즐거운 항해를 한다. 지겨운 수업은 끝나고, 상상하고 꿈꾸던 진짜 공부가 시작되는 것이다.








목차

1 만약에 비가 그치지 않는다면
2 지난주 진도 목표가 어디까지죠?
3 학교가 미끄러지고 있어!
4 학교 구출 작전 성공?
5 조타수, 정확한 방향을 잡아!
6 일생일대의 경험
7 생애 최고의 밤
8 지겨운 수업은 끝났습니다!
9 초자연현상연구소
10 배를 돌려 집으로
11 우리가 해냈어!

*어딘가에 진짜 살고 있는 책 속 인물들

작가소개


저자 : 아구스틴 페르난데스 파스

아구스틴 페르난데스 파스는 오랫동안 학교에서 어린이들을 가르친 선생님이에요. 아구스틴 선생님은 누구보다 아이들을 잘 이해하고, 아이들이 가진 상상의 힘을 믿는다고 해요. 선생님 자신도 기발한 생각들로 넘쳐 많은 책을 썼답니다. 『단어로 이야기하기 Stories by words』 『겨울의 편지 Winter letters』 『미로의 중심 The Centre of the Labyrinth』 『소녀들 Young Girls』 등이 있습니다. 2004년에 출판인협회가 수여한 최고의 작가상을 수상했고 1992년에는 스페인 교육부 상을 받았습니다.


회원리뷰 (0)

리뷰작성시 100P 지급/추천에 따라 최대 6,000P 지급

리뷰쓰기

님의 소중한 구매후기를 작성해 주세요!

만족도
제목
내용
top
cj대한통운 카톡 친구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