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하섬을 지켜 주세요
  • 이새미 (지은이)
  • 파란정원 펴냄
  • 2020.06.05 출간일

책

  • 대여정보대여중 (반납예정일 : 2021-02-05)
  • 분야명작,문학
  • 추천연령3-4학년
  • 상세정보24.5x18.8cm | 56쪽 | 9791158681753
  • 도서정가 10,000원
  • 대여가격 1,000원 [20일간]
  • 나의 대여이력
  • 배송비 15,000원 이상 무료배송 

현재 대여중 입니다.

대여료 책정기준 닫기

정가 대여료
0 이상 ~ 6,000 미만 600원
6,000 이상 ~ 10,000 미만 1,000원
10,000 이상 ~ 14,000 미만 1,000원
14,000 이상 ~ 17,000 미만 1,200원
17,000 이상 ~ 20,000 미만 1,500원
20,000 이상 ~ 28,000 미만 2,000원
28,000 이상 ~ 35,000 미만 2,500원
35,000 이상 ~ 50,000 미만 3,000원
50,000 이상 ~ 100,000 미만 5,000원
100,000 이상 ~ 150,000 미만 8,000원
150,000 이상 ~ 200,000 미만 14,000원
200,000 이상 ~ 220,000 미만 18,000원
220,000 이상 ~ 240,000 미만 24,000원
240,000 이상 ~ 260,000 미만 26,000원

리브피아 배송비 안내 닫기

  • 15,000원미만 주문시 : 5,000원
  • 15,000원이상 주문시 : 왕복무료
  • 평생대여도서 10,000원미만 주문시 : 2,000원
    (위의 금액은 왕복배송비입니다.)

제주도 지역의 경우
위의 배송비에 3000원이 추가됩니다.

도서예약안내 닫기

  • 예약도서 순번대로 SMS로 알려드립니다.
  • 전집인 경우 예약자 5명에 한해 예약신청 가능하며, 예약 시 결재 진행은 없으며, 입고 알림 신청 후 24시간이내 미 결재 시 예약 도서는 취소 됩니다.
  • 단행본은 알림 신청만 가능합니다
  • 예약은 상품페이지의 [보관하기]버튼 우측에 있는 [도서예약] 버튼을 클릭하셔서 하실 수 있습니다.

고객이 많이 본 상품

도서정보

병아리 도서관 17권. 보석(빙하)을 지켜 달라는 빙하섬 동물들의 간절한 외침이 담겨 있다. 작가는 초록섬과 빙하섬을 대조적으로 두고 이야기를 풀어 간다. 하지만 전혀 달라 보이는 이 두 섬은 보이지 않는 끈으로 연결되어 함께 파괴되어 간다. 그 모습을 통해 나의 작은 행동이 자연을 파괴하고, 기후 변화에 큰 영향을 줄 수 있다는 것을 새삼 깨닫게 한다.

출판사리뷰

700살 빙하의 사망 선언, 빙하 장례식

아이슬란드 오크 화산 정상을 덮고 있던
‘오크예퀴들’이라는 빙하가 2014년 완전히 소멸되었다.
사람들은 기후 변화의 심각성을
알리기 위해 이 빙하의 사망을
공식적으로 알리는 ‘장례식’을 열었다.
우리는 빙하를 지키기 위해 이제 무엇을 해야 할까?

지구가 전하는 구조 메시지
빙하섬을 지켜 주세요!


아이슬란드 오크 화산 정상을 덮고 있던 ‘오크예퀴들’이라는 빙하가 2014년 완전히 소멸되었다. 사람들은 기후 변화의 심각성 을 알리기 위해 2019년 여름, 이 빙하의 사망을 공식적으로 알리는 장례식을 열었다.

오크(오크예퀴들 빙하)는 아이슬란드에서 최초로 빙하 지위를 잃었다.
앞으로 200년 안에 아이슬란드의 주요 빙하들에도 같은 일이 일어날 것이다.
이 추모비를 세워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
우리가 무엇을 해야 하는지 인식하고 있음을 알린다.
-오크예퀴들 빙하 장례식의 추모비

빙하의 사망이라니 사람도, 동물도, 식물도 아닌 얼음덩이의 사망 그리고 장례식. 하지만 아이들 장난처럼 보이는 이 행사에는 그냥 지나칠 수 없는 경고와 함께 빙하를 위해 아니 지구를 위해 ‘우리가 무엇을 해야 할 것인가?’를 깊이 고민하고 행동할 것을 촉구하고 있다. 빙하는 그저 오래된 얼음덩이가 아니라 지구를 지키고, 사람과 동물을 보호하는 보석인 것이다.

병아리 도서관 열일곱 번째 이야기 《빙하섬을 지켜 주세요》에는 이 보석(빙하)을 지켜 달라는 빙하섬 동물들의 간절한 외침이 담겨 있다. 작가는 초록섬과 빙하섬을 대조적으로 두고 이야기를 풀어 간다. 하지만 전혀 달라 보이는 이 두 섬은 보이지 않는 끈으로 연결되어 함께 파괴되어 간다. 그 모습을 통해 나의 작은 행동이 자연을 파괴하고, 기후 변화에 큰 영향을 줄 수 있다는 것을 새삼 깨닫게 한다. 이제 우리는 빙하를 지키기 위해 무엇을 해야 할까?




작가소개


지은이 : 이새미

대학에서 텍스타일을 전공한 후 꼭두일러스트에서 그림책을 공부했습니다. 자유로운 상상으로 즐겁게 그림을 그리며, 마음에 와닿는 이야기로 행복한 소통을 하고 싶습니다. 2016년 《도도나무》로 한국안데르센상 출판 미술 부문 대상을 수상하였습니다.
쓰고 그린 책으로는 《반쪽 섬》이 있고, 그린 책으로는 《잘 자요 안녕》, 《내가 아기였을 때》, 《좋은 날》 등이 있습니다.


회원리뷰 (0)

리뷰작성시 100P 지급/추천에 따라 최대 6,000P 지급

이 분야의 신상품

책
푸른숲주니어
1,000원

리뷰쓰기

님의 소중한 구매후기를 작성해 주세요!

만족도
제목
내용
밀크북 바로가기
top
cj대한통운 카톡 친구추가 모바일리브피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