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층 나무 집
  • 앤디 그리피스 지음
  • 테리 덴톤 그림
  • 시공주니어 펴냄
  • 2015.07.20 출간일

책

  • 대여정보대여가능
  • 분야외국창작
  • 추천연령3-4학년
  • 상세정보14x20.7cm | 352쪽 | 9788952781505
  • 도서정가 14,000원
  • 대여가격 1,000원 [20일간]
  • 나의 대여이력
  • 배송비 15,000원 이상 무료배송 

대여료 책정기준 닫기

정가 대여료
0 이상 ~ 6,000 미만 600원
6,000 이상 ~ 10,000 미만 1,000원
10,000 이상 ~ 14,000 미만 1,000원
14,000 이상 ~ 17,000 미만 1,200원
17,000 이상 ~ 20,000 미만 1,500원
20,000 이상 ~ 28,000 미만 2,000원
28,000 이상 ~ 35,000 미만 2,500원
35,000 이상 ~ 50,000 미만 3,000원
50,000 이상 ~ 100,000 미만 5,000원
100,000 이상 ~ 150,000 미만 8,000원
150,000 이상 ~ 200,000 미만 14,000원
200,000 이상 ~ 220,000 미만 18,000원
220,000 이상 ~ 240,000 미만 24,000원
240,000 이상 ~ 260,000 미만 26,000원

리브피아 배송비 안내 닫기

  • 15,000원미만 주문시 : 5,000원
  • 15,000원이상 주문시 : 왕복무료
  • 평생대여도서 10,000원미만 주문시 : 2,000원
    (위의 금액은 왕복배송비입니다.)

제주도 지역의 경우
위의 배송비에 3000원이 추가됩니다.

도서예약안내 닫기

  • 예약도서 순번대로 SMS로 알려드립니다.
  • 전집인 경우 예약자 5명에 한해 예약신청 가능하며, 예약 시 결재 진행은 없으며, 입고 알림 신청 후 24시간이내 미 결재 시 예약 도서는 취소 됩니다.
  • 단행본은 알림 신청만 가능합니다
  • 예약은 상품페이지의 [보관하기]버튼 우측에 있는 [도서예약] 버튼을 클릭하셔서 하실 수 있습니다.

고객이 많이 본 상품

도서정보

456 Book 클럽 시리즈. <13층 나무 집>에 이은 <26층 나무 집>. 모든 이의 로망인 '나무 집'의 주인, 앤디와 테리를 만족시키기에 13층은 부족했던 걸까? 앤디와 테리는 13층을 더 올려 '26층 나무 집'을 완성한다. 범퍼카 경기장, 자동 판박이 기계, 78가지 맛 아이스크림 가게, 반중력 방, 녹음실, 아이스 스케이트장, 스케이트보드 연습장, 진흙탕 경기장, 죽음의 미로 등 규모도 재미도 13배쯤 업그레이드된 나무 집.

앤디와 테리가 이 새롭고 놀라운 놀 거리, 볼거리, 먹을거리를 여유롭게 즐기려는 순간, 이번에도 어김없이 출판사 사장인 큰코 씨의 원고 독촉을 받는다. 아직 <13층 나무 집>에 올라가 본 적이 없어서 이야기를 이해하지 못할까 지레 걱정할 필요는 없다. 나만의 공간, 나만의 요새와 아지트를 꿈꿔 본 독자들이라면 누구나 <26층 나무 집>을 맘껏 즐길 수 있으니.

출판사리뷰

13층 더 커진 재미! 전 세계를 휩쓴 ‘나무 집’ 열풍!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 작가가 자신 있게 선보이는 책!


* 프랑스, 미국, 독일, 일본 등 전 세계 20개국 출간!
* 15년 만에 어린이책 첫 수상! 2015 호주출판업상(ABIA) 올해의 책
* 3년 연속 호주출판업상(ABIA) 올해의 어린이책 상 수상
* 호주 ‘책을 읽자!’ 선정 내려놓을 수 없는 책 50

이제는 26층이다!

‘13층 나무 집’으로는 아쉬워서 13층 더 올려 지었어.
범퍼카 경기장, 78가지 맛 아이스크림 가게,
자동 판박이 기계, 죽음의 미로. 더 새롭고 놀라운
놀 거리, 볼거리, 먹을거리가 가득하지.
뭘 망설여? 얼른 올라와!

‘나무 집’을 태울 만큼 뜨거운 독자 반응!

★ 영국, 미국, 호주, 중국, 네덜란드, 프랑스, 독일, 그리스, 일본, 한국, 노르웨이, 폴란드, 포르투갈, 러시아, 스페인, 스웨덴, 터키, 브라질, 베트남, 타이완 등 20개국 출간!
★ 2015 호주출판업상(ABIA) 올해의 책 수상
★ 3년 연속 호주출판업상(ABIA) 올해의 어린이책 수상
★ ‘세계 기네스북(나무 복장 하고 모이기)’에 영감을 준 바로 그 책!
★ 호주 ‘책을 읽자!’ 선정 내려놓을 수 없는 책 50

우스꽝스러운 난장판의 끝판 왕! 왁자지껄한 만화가 깨알 재미로 독자들을 사로잡는다.
_퍼블리셔스 위클리
엉뚱하고 기발한 속편.
<윔피키드>를 좋아하는 팬들이 열광할 책. 야단법석 유머는 모든 독자들에게 재미를 준다!
_북리스트
미친 듯이 웃기다! _스쿨 라이브러리 저널

누구나 올라가고 싶은 나무 집!
재밌다고 몇 번이나 읽고 또 읽어요!
다음 쪽이 궁금해서 손이 근질거려요!
이 나무 집이 우리 집이었으면…….
아이도 낄낄대고 엄마도 킥킥대는 웃기는 책
독서에 별 흥미가 없던 우리 아이가 푹 빠져 버렸다.
어떻게 이런 ‘나무 집’을 상상을 했을까? 진짜 대단하다!
소리 내어 읽으면 더 웃긴 책!
말이 필요 없다! 그냥 별 다섯 개! _독자 서평 중에서

▣ 작품 소개

나오자마자 베스트셀러 등극!
어른 아이 할 것 없이 모두가 홀딱 반한 책!

▶ 어서 와. 이런 나무 집은 처음이지?

모든 이의 로망인 ‘나무 집’의 주인, 앤디와 테리를 만족시키기에 13층은 부족했던 걸까? 앤디와 테리는 13층을 더 올려 ‘26층 나무 집’을 완성한다. 범퍼카 경기장, 자동 판박이 기계(줄여서 ‘자판기’), 78가지 맛 아이스크림 가게, 반중력 방, 녹음실, 아이스 스케이트장, 스케이트보드 연습장, 진흙탕 경기장, 죽음의 미로 등 규모도 재미도 13배쯤 업그레이드된 나무 집! 앤디와 테리가 이 새롭고 놀라운 놀 거리, 볼거리, 먹을거리를 여유롭게 즐기려는 순간, 이번에도 어김없이 출판사 사장인 큰코 씨의 원고 독촉을 받는다. 아직 《13층 나무 집》에 올라가 본 적이 없어서 이야기를 이해하지 못할까 지레 걱정할 필요는 없다. 나만의 공간, 나만의 요새와 아지트를 꿈꿔 본 독자들이라면 누구나 《26층 나무 집》을 맘껏 즐길 수 있으니.

▶ 씨실과 날실처럼 촘촘하게 잘 짜여진 이야기
글을 쓰는 앤디와 그림을 그리는 테리는 어떻게 만나서, 나무 집을 짓고 살게 되었을까? 앤디는 그들의 ‘첫 만남’에 대해 쓰기로 마음먹는다. 하지만 진득하니 글을 쓰기에 나무 집에는 사건 사고가 끊이지 않는다. 테리가 식인 상어 수조에서 팬티를 빨다가 팬티를 먹은 상어들이 앓아눕고, 집 밖으로 나가 본 적도 없는 외로운 소년의 이야기를 하다가 잠시 78가지 맛 아이스크림을 먹느라 한눈팔기가 무섭게, 부모님의 엄격한 교육 방식을 견디다 못한 가출 소년과 바다 위를 떠다니는 빙산에서 동물들과 지내는 한 소녀 이야기를 하다가, 악명 높은 해적 ‘나무머리 선장’을 만나고, 해적선에서 탈출해 도망치다가 거대한 폭풍에 맞닥뜨려 배가 난파당하는 이야기까지. 그런데 잠시 잠깐도 눈을 뗄 수 없는 정신없는(?) 이야기를 읽다 보면, 어느새 모든 이야기가 연결되고 쫀쫀하게 짜여져 있다는 놀라운 사실을 알게 된다. 외로운 소년과 가출 소년, 바다 위 소녀가 바로 주인공 앤디와 테리와 질이고, 나무 집은 바로 해적선 잔해로 지어졌다는 소름 돋는(?) 반전 재미가 바로 그것이다.

▶ 13층 더 커진 ‘용기’와 ‘우정’의 가치
집 밖으로 나가 본 적은 없지만 화재를 피해 높은 건물 꼭대기에서 뛰어내린 테리, 엄격한 규율과 규칙을 강요하는 부모님 곁을 떠나 스스로의 삶을 찾아 나선 앤디, 부모님을 잃고 혼자가 되어서도 자신의 운명을 개척한 질. 예상치 못한 돌발 상황에 맞서 ‘용기’를 내지만 그들 앞에는 아직 만만치 않은 고난과 역경이 남아 있다. 흉악한 해적에게 노예로 잡혀 죽어라 일만 하고, 겨우 탈출에 성공하지만 무시무시한 폭풍을 만나 배는 난파당하고 무인도에 갇힌다. 하지만 앤디와 테리, 질은 포기하지 않고 힘을 합쳐 ‘나무 집’이라는 멋지고 안전한 보금자리를 만들어 낸다. 또 나무 집을 빼앗으려는 해적들과 맞서 무사히 나무 집을 지켜 낸다. 혼자였다면 절대 해내지 못했을 그들의 우정과 용기가 13층만큼 더해진 소중한 가치를 전한다.

▶ 다음은 39층이다!
이야기 말미에 테리는 앤디에게 ‘39층 나무 집’ 설계도를 보여 준다. 앤디와 테리가 다음에 올려 지을 39층에는 또 어떤 재미나고 즐거운 방들이 생겨날까? 이번엔 무슨 이야기를 써서 출판사 사장 큰코 씨에게 전달할까? 설마 이러다 나무 집이 무너지지는 않겠지? 이런저런 별의별 상상만으로도 웃음 나고 다음 권을 기다리게 되는 설렘이 또한 <나무 집>의 매력이다. 무엇을 상상하고 기대하든 앤디와 테리의 다음 이야기는 그 이상의 기발함과 놀라움을 보여 주리라는 것만큼은 39층쯤(!) 확실하다.

▶ 빵빵 터지는 그림만큼이나 재미있는 숨은 그림 찾기
이야기가 풍성해진 만큼 화가 테리는 재미있고 웃기는 장면들을 화면 가득 마음껏 그려 넣는다. 그러면서도 교묘하게 잔재미를 숨겨, 독자들에게 숨은 그림을 찾는 쏠쏠한 재미를 준다. 앤디가 얘기하는 중에도 한시도 가만있지 못하는 테리의 엉뚱한 행동에 독자들은 웃음을 터뜨리고, 갑작스레 독자들에게 말을 거는 주인공들 때문에 적잖이 당황스러우면서도 낯선 상황이 재밌어서 책장은 술술 넘어간다.




목차

1장 26층 나무집
2장우리의 첫만남
3장 상어들이 테리 팬티를 삼킨 이유
4장 상어 대수술
5장 테리이야기
6장 앤디 이야기
7장 질 이야기
8장 우리가 해적을 끔찍이도 싫어하는 이유
9장 바다를 떠돌다 온 것들
10장 해적 선장 이야기
11장 운 나쁜 열 꼬마 해적
12장 죽음의 미로
13장 마지막 장

작가소개

저자 : 앤디 그리피스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 작가이자, 호주에서 가장 유명한 어린이책 작가 중 한 명이다. 거칠지만 신나는 모험 이야기가 가장 자신 있다는 작가는, 호주 베스트셀러 목록에 늘 1위를 차지할 만큼 다양한 연령대의 독자들에게 열렬한 지지를 받고 있다. 그의 작품은 공연과 TV 프로그램으로 각색되기도 했다. '나무 집' 시리즈는 우리나라에 소개되는 작가의 첫 작품이다.

홈페이지 www.andygriffiths.com.au


저자의 다른책

더보기

회원리뷰 (2)

리뷰작성시 100P 지급/추천에 따라 최대 6,000P 지급

  • 이 책을 시작으로 나무집 시리즈가 시작됐네요. 생각지도 못한 이야기라 넘 재밌데요.

    더보기
    donnavellaㅣ2021-01-14ㅣ추천수(0)
    이 책을 시작으로 나무집 시리즈가 시작됐네요. 생각지도 못한 이야기라 넘 재밌데요. 닫기
  • 상상력으로 가득찬 나무집이다

    더보기
    sindy21jㅣ2020-04-22ㅣ추천수(0)
    상상력으로 가득찬 나무집이다 닫기

이 분야의 신상품

책
고릴라박스(비룡소)
800원
책
고릴라박스(비룡소)
800원
책
씨드북
1,000원

리뷰쓰기

님의 소중한 구매후기를 작성해 주세요!

만족도
제목
내용
밀크북 바로가기
top
카톡 친구추가 모바일리브피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