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깨비를 빨아버린 우리 엄마 HOT 어린이도서연구회 교과연계추천도서
  • 사토 와키코
  • 사토 와키코 그림
  • 한림출판사 펴냄
  • 2001.06.10 출간일

책

  • 대여정보대여가능
  • 분야창작동화
  • 추천연령4-7세
  • 상세정보18.8x26.2cm | 32쪽 | 9788970940199
  • 도서정가 11,000원
  • 대여가격 800원 [20일간]
  • 나의 대여이력
  • 배송비 15,000원 이상 무료배송 

대여료 책정기준 닫기

정가 대여료
0 이상 ~ 6,000 미만 600원
6,000 이상 ~ 10,000 미만 1,000원
10,000 이상 ~ 14,000 미만 1,000원
14,000 이상 ~ 17,000 미만 1,200원
17,000 이상 ~ 20,000 미만 1,500원
20,000 이상 ~ 28,000 미만 2,000원
28,000 이상 ~ 35,000 미만 2,500원
35,000 이상 ~ 50,000 미만 3,000원
50,000 이상 ~ 100,000 미만 5,000원
100,000 이상 ~ 150,000 미만 8,000원
150,000 이상 ~ 200,000 미만 14,000원
200,000 이상 ~ 220,000 미만 18,000원
220,000 이상 ~ 240,000 미만 24,000원
240,000 이상 ~ 260,000 미만 26,000원

리브피아 배송비 안내 닫기

  • 5,000원미만 주문시 : 5,000원
  • 5,000원이상 ~ 10,000원미만 주문시 : 4,000원
  • 10,000원이상 ~ 15,000원미만 주문시 : 3,000원
  • 15,000원이상 주문시 : 왕복무료
  • 평생대여도서 10,000원미만 주문시 : 2,000원
    (위의 금액은 왕복배송비입니다.)

제주도 지역의 경우
위의 배송비에 3000원이 추가됩니다.

도서예약안내 닫기

  • 예약도서 순번대로 SMS로 알려드립니다.
  • 전집인 경우 예약자 5명에 한해 예약신청 가능하며, 예약 시 결재 진행은 없으며, 입고 알림 신청 후 24시간이내 미 결재 시 예약 도서는 취소 됩니다.
  • 단행본은 알림 신청만 가능합니다
  • 예약은 상품페이지의 [보관하기]버튼 우측에 있는 [도서예약] 버튼을 클릭하셔서 하실 수 있습니다.

고객이 많이 본 상품

도서정보

활달한 상상력과 그에 맞게 큼직하게 그려나간 그림이 조화를 이루는 그림책. 빨래를 좋아하는 엄마가 도깨비를 빨아버리는 장면에서는 같이 크게 웃어주고 싶은 기분이 나는 '씩씩한' 그림책이다.

출판사리뷰

활달한 상상력과 그에 맞게 큼직하게 그려나간 그림이 조화를 이루는 그림책. 빨래를 좋아하는 엄마가 도깨비를 빨아버리는 장면에서는 같이 크게 웃어주고 싶은 기분이 나는 '씩씩한' 그림책이다.

서울시교육청 추천도서 | 어린이도서연구회 권장도서 | 책꾸러기 추천도서
한우리독서문화운동본부 권장도서 | 책읽는교육사회실천회의 추천도서
EBS FM [아름다운 동요세상] 방송도서 | 아동뮤지컬 공연도서

아무리 빨래가 잔뜩 쌓여 있어도
금세 빨아 버리는 빨래의 달인, 우리 엄마!
건방진 천둥번개도깨비도 빨아 버려요.
“좋아, 빨래라면 나에게 맡겨!”

씩씩한 우리 엄마가 도깨비를 빨아 버렸어요!


빨래하기를 좋아하는 엄마가 있었습니다. 엄마는 날씨가 좋은 날이면 커다란 빨래 통을 꺼낸 뒤 소매를 둘둘 걷어붙이고 빨래를 했어요. 아무리 빨래가 많아도 억센 팔로 금세 빨아 버렸지요. 엄마는 모든 빨래를 눈 깜짝할 새에 빨아 버리고는 다음 빨랫감을 찾았답니다.
그날도 날씨가 참 좋았어요. 엄마는 신 나게 빨래를 했습니다. 커튼도 바지도 조끼도 양말도 홑이불도 베갯잇도 전부 빨아서 집 안에는 더 이상 빨 것이 남아 있지 않았어요. 빨래를 계속 하고 싶었던 엄마는 고양이도 개도 닭도 소시지도 구두도 슬리퍼도 모두 빨래 통에 넣고 깨끗이 빨았어요. 그러고는 너무 많은 빨래를 널 곳이 없어 숲에다 줄을 매고는 가득가득 빨래를 널었습니다. 수많은 나무에 얼기설기 줄을 매달고 빽빽하게 빨래를 널어놓으니 마치 거미줄을 이어 놓은 것 같았어요. 그리고 그 빨랫줄이 구름을 타고 지나가던 천둥번개도깨비 눈에 띄었지요. 가까이 다가온 도깨비는 빨랫줄에 딱 걸리고 말았습니다.
깨끗한 빨래 사이에서 더러운 천둥번개도깨비를 발견한 엄마가 그냥 지나칠 리 없지요. 빨래 통에 풍덩 넣고 쓱쓱 싹싹 빨아 널었는데, 아뿔싸! 천둥번개도깨비의 눈, 코, 입이 모두 사라져 버렸습니다. 엄마가 꾸깃꾸깃 마른 천둥번개도깨비를 탁탁 털어 반듯하게 만들어 주자, 아이들은 잘 마른 도깨비 얼굴에 사라진 눈,코,입을 예쁘게 그려 줬어요. 거울 속에서 예뻐진 얼굴을 발견한 도깨비는 과연 무슨 이야기를 했을까요? 엄청난 빨랫감을 보면 “좋아, 나에게 맡겨!”라고 말하는 우리 엄마를 만나 보세요. 보는 아이들마다 깔깔 웃게 만드는 즐거운 그림책입니다.

유쾌한 캐릭터와 즐거운 상상이 만난, 최고의 그림책

『도깨비를 빨아 버린 우리 엄마』는 아이를 키우는 엄마라면 누구나 들어본 명실상부한 베스트셀러 그림책입니다. 튼튼한 팔로 무엇이든 빨아 버리는 씩씩한 엄마가 천둥번개도깨비까지 빨아 깨끗하게 만들어 하늘로 돌려보냈다는 간단한 구조의 이야기이지만, 1991년 출간 이후 지금까지 수많은 아이들에게 사랑받고 있지요. 그 매력은 무엇일까요?
『도깨비를 빨아 버린 우리 엄마』의 주인공 엄마는 빨래를 무척 좋아해 아이들에게 고양이마저 빨랫감으로 구해 오라고 말하는 막무가내 엄마입니다. 엄마가 빨아 숲에 널은 빨래들을 유심히 살펴보세요. 상상조차 못할 여러 가지 옷과 물건, 동물들과 아이들까지 빨랫줄에 걸려 있습니다. 그런 유쾌하고 상상력 풍부한 엄마 캐릭터를 보며 책을 읽는 아이들은 동질감과 해방감을 함께 느끼게 되지요.
그리고 그런 씩씩한 엄마와 천둥번개도깨비의 정면 승부 장면은 아이들에게 손꼽히는 그림책 명장면 중 하나입니다. 초인적인 능력을 가진 도깨비가 엄마에게 건방진 말을 하는데, 엄마는 그런 도깨비를 가볍게 제압해서 빨래 통에 집어 던지지요. 엄마가 억센 팔로 도깨비를 잡아채 빨래를 하는 장면을 보세요. 사토 와키코 작가 특유의 그림체로 시원시원하게 그려져 있습니다. 무엇이든 빨아 버리는 엄마의 캐릭터처럼 호쾌하고 생동감 넘치게 표현한 장면입니다.
그리고 다음 장면에서 또 한 번 놀라운 상황이 펼쳐지지요. 바로 깨끗해진 도깨비의 눈, 코, 입이 사라진 거예요. 그럴 때 엄마는 당황하지 않고 시원스레 해결책을 제시합니다.
엄마는 천둥번개도깨비가 나타나도 겁먹지 않는 용기와 무엇이든 빨아 버리는 씩씩함에다가, 건방진 도깨비에게 얼굴을 그려 주는 따뜻한 마음까지 가졌어요. 용기 있고 씩씩하고 따뜻한 마음을 지닌 사람! 바로 우리의 진짜 엄마 같은 모습입니다. 그러니 어떻게 우리 엄마를 사랑하지 않을 수 있을까요? 한 번도 안 본 아이는 있어도, 한 번만 본 아이는 없는 최고의 그림책 『도깨비를 빨아 버린 우리 엄마』를 만나 보세요.

'억척스런 엄마는 도깨비를 빨랫줄에······' - 서평

김종삼 시인의 별명은 도깨비였다고 한다. 누구는 ‘도선생!’이라 부르고 누구는 ‘도까바!’라고도 불렀다는데, 시인은 그런 호칭에 대해 그저 웃기만 할 뿐 별 역정을 내지 않았다고 한다. 그 분이 남긴 일화 가운데 이런 이야기가 있다.
딸아이 소풍날의 일이다. 점심시간이 되어 딸이 아빠를 찾아다녔는데, 시인은 가슴 위에 큼직한 돌멩이 몇 개를 얹어놓고 솔밭 그늘에 누워 있었다. 영문을 모르는 딸에게 시인은 이렇게 말한다. “아빤 지금 날아갈 것만 같아!” 기분이 너무 좋아서 하늘로 날아갈 것만 같은 자신을 돌멩이로 눌러놓고 있었던 이 평화로운 시인의 모습을 떠올리면 웃음이 난다.
도깨비들은 엉뚱하다. 도깨비들은 우리에게 웃음을 선물한다. 그러나 진짜 도깨비는 머리에 뿔이 나 있고 요술방망이를 갖고 있다.
『도깨비를 빨아버린 우리 엄마』에는 일본 도깨비가 등장한다. 금방망이를 찾으러 다니다 거미줄 같은 빨랫줄에 걸린 도깨비, 때가 있는 것이라면 무엇이든지 빨아버리는 억척스런 엄마는 도깨비를 빨아 빨랫줄에 넌다. 그런데 이런! 도깨비의 눈, 코, 입이 다 없어졌다. 아이들은 크레용으로 도깨비 얼굴을 그려주고, 도깨비는 아주 예쁜 아이로 거듭 태어난다. “마음에 들지 않으면 다시 한 번 빨아 줄까?” “아니요. 난 이대로가 좋아요” 도깨비는 하늘로 달아난다.
그런데 다음날 엄청나게 많은 도깨비들이 먹구름처럼 몰려온 것이다. 어제처럼 빨래를 해 달라고 말이다. 엄마는 어마어마하게 밀려온 빨랫감에 신이 났다. “좋아. 나에게 맡겨!” 팔을 걷어붙이고 힘차게 도깨비들을 빨래판에 문지르는 엄마의 당당함. 세탁기에 도깨비들을 넣어 돌리면 힘이 덜 들 텐데 엄마는 손수 빨래를 한다.
편의에 노동의 즐거움이 망각된 시대다. 힘차게 두드리는 빨래방망이와 거품이 일어나는 빨래판과 잘 마른 빨래들이 수북하게 담겨 있는 광주리, 그리고 텅 빈 빨랫줄과 줄을 받치고 있던 장대, 그 꼭대기에 앉아 있던 잠자리를 나는 기억한다. 그것들은 하나 둘씩 추억 속으로 사라지고 있는 것일까?
- 조선일보 2002년 7월 13일
최승호 시인








작가소개


저자 : 사토 와키코

1937년 일본 도쿄에서 태어나 고등학교를 졸업한 후 디자이너로 일하면서 1966년부터 창작 활동을 시작했다. 1978년 『삐악이는 흉내쟁이』로 제1회 일본 그림책 상을 받았다. 많은 그림책과 동화를 쓰면서 현재 나가노 현에 있는 '작은 그림책 미술관'을 운영하고 있다. 그림책으로 『도깨비를 다시 빨아 버린 우리 엄마』『달님을 빨아 버린 우리 엄마』『심부름』『혼자서 집보기』『어디로 소풍 갈까?』『알이 사라졌어요』『비 오는 건 싫어』『씽씽 달려라! 침대썰매』『화가 난 수박 씨앗』『군고구마 잔치』 등이 있다.


저자의 다른책

더보기

회원리뷰 (75)

리뷰작성시 100P 지급/추천에 따라 최대 6,000P 지급

  • 세살배기 아들내미도 여섯살 딸도 둘 다 아주 좋아라 한 책입니다. 특히 괴물, 공룡류

    더보기
    protxtalㅣ2016-08-10ㅣ추천수(2)
    세살배기 아들내미도 여섯살 딸도 둘 다 아주 좋아라 한 책입니다. 특히 괴물, 공룡류는 뭐든지 좋아하는 아들내미는 "도까비"에 심취해서 구름만 끼는 흐린날이면 도깨비 왔다가 난립니다. 닫기
  • 도깨비를 빨아버린 우리 엄마 한림출판사 / 4-7세 도깨비를 빨아버린 우리 엄마

    더보기
    best4865ㅣ2013-12-26ㅣ추천수(4)
    도깨비를 빨아버린 우리 엄마 한림출판사 / 4-7세 도깨비를 빨아버린 우리 엄마 한림출판사 / 4-7세 닫기
  • 이렇게 긍정적인 엄마가 되어주면 아이는 뭐든 신이 나서 끝까지 해보려고 할 것 같습

    더보기
    romarsㅣ2013-05-21ㅣ추천수(4)
    이렇게 긍정적인 엄마가 되어주면 아이는 뭐든 신이 나서 끝까지 해보려고 할 것 같습니다. 아이도 재미있게 읽었지만 제가 더 재미있게 읽은 책이네요.. '와! 이 엄마 정말 멋있다!' 닫기
  • 미지의 생명체에 대한 또 코믹스런 행동들에 대한 재미가 있는 책입니다. 도깨비가 더럽다고

    더보기
    thrdktjㅣ2012-12-29ㅣ추천수(6)
    미지의 생명체에 대한 또 코믹스런 행동들에 대한 재미가 있는 책입니다. 도깨비가 더럽다고 빨래해 버리고 빨래를 즐기는 엄마가 모두 세상 모든 것들을 빨아버린다는 설정이 정말 재미있었구요. 아이도 그 점이 정말 즐거운지 정말 자주 읽어 달라 했던 기억이 나네요. 닫기
  • 아이가 아직 좋아라 하지 않네요 도깨비 책을 처음 접해서 그런지...............

    더보기
    zuno1557ㅣ2012-10-17ㅣ추천수(4)
    아이가 아직 좋아라 하지 않네요 도깨비 책을 처음 접해서 그런지................ 닫기
  • 도서가 1~2위를 달리고 있길래 신청했었는데요...아이는 생각보다 좋아하지 않았습니다-_-

    더보기
    yoojeansㅣ2012-08-03ㅣ추천수(3)
    도서가 1~2위를 달리고 있길래 신청했었는데요...아이는 생각보다 좋아하지 않았습니다-_- 도깨비란것에 친밀성을 느끼지 못해서 인지 생각보다는 흥미가 없더라구요...아직내용 파악하기에는 좀 어린거 같기도 하구요 ㅋㅋ 닫기
  • 도깨비를 빨아버린후 얼굴에 다시 그림을 그리는 순간 우리아들은 혼자서 웃네요...자기도 인

    더보기
    pjh0824ㅣ2012-07-11ㅣ추천수(2)
    도깨비를 빨아버린후 얼굴에 다시 그림을 그리는 순간 우리아들은 혼자서 웃네요...자기도 인형을 빨고 그림을 그리고 싶다고 하네요..ㅋㅋㅋㅋㅋ 저절로 웃음을 만드는 책이여서 읽는내내 기분이 좋아졌어요... 이책을 읽고 몇일내내 얼굴을 열심히 그리는중~~그리고 빨래줄에 넌 옷이며 동물이며 등등 찾는 재미가 쏠쏠합니다. 닫기
  • 굉장히 유명한 책이죠 배송은 늦었지만 책은 맘에 듭니다. 도서관에서 빌려 읽히려다가.

    더보기
    manggo422ㅣ2012-07-05ㅣ추천수(3)
    굉장히 유명한 책이죠 배송은 늦었지만 책은 맘에 듭니다. 도서관에서 빌려 읽히려다가... 아직 어려서 .. 닫기
  • 나중에 아이가 태어나면 다시 읽어주고싶네요. 즐겁게 읽었어요. 내용도 어렵지 않아요. 책

    더보기
    wooah86ㅣ2012-06-15ㅣ추천수(2)
    나중에 아이가 태어나면 다시 읽어주고싶네요. 즐겁게 읽었어요. 내용도 어렵지 않아요. 책들 너무 좋아요^^ 닫기
  • 1학년 권장도서라 주문햇는데 이야기가 재미잇네요.. 아이들이 조아해요..

    더보기
    annp91ㅣ2012-05-24ㅣ추천수(1)
    1학년 권장도서라 주문햇는데 이야기가 재미잇네요.. 아이들이 조아해요.. 닫기

이 분야의 신상품

책
웅진주니어
1,000원
책
북뱅크
1,000원

리뷰쓰기

님의 소중한 구매후기를 작성해 주세요!

만족도
제목
내용
모바일리브피아
top
cj대한통운 카톡 친구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