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햇살 그림책) 겨울이 궁금한 곰 NEW
  • 옥사나 불라 지음
  • 엄혜숙 옮김
  • 봄볕 펴냄
  • 2017.12.26 출간일

책

  • 대여정보대여중 (반납예정일 : 2018-02-02)
  • 분야창작동화
  • 추천연령4-7세
  • 상세정보21.8x29cm | 40쪽 | 9791186979495
  • 도서정가 13,000원
  • 대여가격 1,000원 [20일간]
  • 나의 대여이력
  • 배송비 15,000원 이상 무료배송 

현재 대여중 입니다.

대여료 책정기준 닫기

정가 대여료
0 이상 ~ 6,000 미만 600원
6,000 이상 ~ 10,000 미만 1,000원
10,000 이상 ~ 14,000 미만 1,000원
14,000 이상 ~ 17,000 미만 1,200원
17,000 이상 ~ 20,000 미만 1,500원
20,000 이상 ~ 28,000 미만 2,000원
28,000 이상 ~ 35,000 미만 2,500원
35,000 이상 ~ 50,000 미만 3,000원
50,000 이상 ~ 100,000 미만 5,000원
100,000 이상 ~ 150,000 미만 8,000원
150,000 이상 ~ 200,000 미만 14,000원
200,000 이상 ~ 220,000 미만 18,000원
220,000 이상 ~ 240,000 미만 24,000원
240,000 이상 ~ 260,000 미만 26,000원

리브피아 배송비 안내 닫기

  • 5,000원미만 주문시 : 5,000원
  • 5,000원이상 ~ 10,000원미만 주문시 : 4,000원
  • 10,000원이상 ~ 15,000원미만 주문시 : 3,000원
  • 15,000원이상 주문시 : 왕복무료
  • 평생대여도서 10,000원미만 주문시 : 2,000원
    (위의 금액은 왕복배송비입니다.)

제주도 지역의 경우
위의 배송비에 3000원이 추가됩니다.

도서예약안내 닫기

  • 예약도서 순번대로 SMS로 알려드립니다.
  • 전집인 경우 예약자 5명에 한해 예약신청 가능하며, 예약 시 결재 진행은 없으며, 입고 알림 신청 후 24시간이내 미 결재 시 예약 도서는 취소 됩니다.
  • 단행본은 알림 신청만 가능합니다
  • 예약은 상품페이지의 [보관하기]버튼 우측에 있는 [도서예약] 버튼을 클릭하셔서 하실 수 있습니다.

고객이 많이 본 상품

도서정보

햇살 그림책 24권. 겨울이 너무너무 궁금한 나머지 잠들고 싶지 않은 곰과, 그런 곰을 겨울잠 재우려는 나무 요정 투코니의 귀엽고 사랑스러운 분투가 파스텔 톤의 눈부시고 아름다운 색채로 펼쳐지는 그림책이다. 우크라이나의 젊고 재능 있는 작가 옥사나 불라는 폭 안겨 잠들고 싶을 정도로 사랑스러운 곰과 함께, 너무나도 귀여운 나무 요정 투코니들의 모습을 따뜻하고 생동감 있게 그려내고 있다.

화면 가득 솜털처럼 따뜻하고 커다란 덩어리감으로 꽉 채우는 곰, 그런 곰을 잠재우기 위해 너무나도 앙증맞게 꼬물거리는 나무 요정 투코니의 시각적 대비는 독자들에게 아기자기한 즐거움을 선사한다. 겨울이 너무너무 궁금해 잠들지 않으려고 애쓰던 곰은 과연 진짜 겨울을 만났을까?

출판사리뷰

“잠자기 싫어. 난 겨울이 궁금하다고!”

겨울이 너무너무 궁금해 투정하는 곰과,
곰을 겨울잠 재우려는 나무 요정
투코니가 펼치는 한겨울 겨울잠 프로젝트!


겨울이 궁금한 곰은 진짜 겨울을 만날 수 있을까요?
《겨울이 궁금한 곰》은 겨울이 너무너무 궁금한 나머지 잠들고 싶지 않은 곰과, 그런 곰을 겨울잠 재우려는 나무 요정 투코니의 귀엽고 사랑스러운 분투가 파스텔 톤의 눈부시고 아름다운 색채로 펼쳐지는 그림책입니다. 우크라이나의 젊고 재능 있는 작가 옥사나 불라는 폭 안겨 잠들고 싶을 정도로 사랑스러운 곰과 함께, 너무나도 귀여운 나무 요정 투코니들의 모습을 따뜻하고 생동감 있게 그려내고 있습니다. 화면 가득 솜털처럼 따뜻하고 커다란 덩어리감으로 꽉 채우는 곰, 그런 곰을 잠재우기 위해 너무나도 앙증맞게 꼬물거리는 나무 요정 투코니의 시각적 대비는 독자들에게 아기자기한 즐거움을 선사할 것입니다. 겨울이 너무너무 궁금해 잠들지 않으려고 애쓰던 곰은 과연 진짜 겨울을 만났을까요? 설레고 두근거리는 기다림의 시간은 느릿느릿 달팽이 걸음처럼 흘러가고, 커다란 곰과 나무 요정 투코니들 모두 저마다의 따뜻하고 행복한 겨울을 맞이했을 거예요.

겨울엔 뭐하고 놀아?
울긋불긋 낙엽이 온 산을 이불처럼 덮은 늦가을, 곰들은 겨울잠에 들어갈 채비를 합니다. 바위 동굴이나 통나무 속에 잠자리를 마련하고, 틈틈이 먹을 먹이도 구해 놓지요. 추운 겨울에는 동물들이 먹이를 구하기가 아주 힘이 듭니다. 그래서 곰을 비롯해 몇몇 동물들은 최대한 몸을 덜 움직여 에너지를 아끼기 위해 긴 겨울 동안 겨울잠을 잔답니다. 겨울잠을 자기 전, 곰들은 나무 열매를 잔뜩 먹어 살을 투실투실 찌웁니다. 곰에게는 두툼한 지방이 겨울 동안 체온을 유지시켜 주는 이불과도 같거든요. 물론 곰들이 겨울 내내 잠만 자는 것은 아닙니다. 자다가 가끔씩 깨서, 저장한 먹이를 먹기도 하지요.
겨울잠 자는 동안 먹을 먹이를 저장해 놓으려고 열심히 나무 열매를 따 모으고 있던 어느 날, 곰은 숲에서 우연히 들소 비숑을 만납니다. 비숑은 온 세상에 눈으로 새하얗게 덮인 겨울 동안 자신이 어떤 재미난 일을 겪는지 곰에게 이야기해 주지요. 보들보들한 눈을 구름처럼 짊어지고 다니기도 하고, 파바박 눈을 파서 먹이를 찾아 먹기고 하고, 온통 눈을 뒤집어 쓴 채 가끔 눈사람 아니 눈소가 되기도 한다고 말이에요. 비숑의 이야기를 듣던 곰은 자신이 잠든 겨울 동안 도대체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 너무너무 궁금해지기 시작합니다.

당신이 잠든 사이에
한편, 나무 요정 투코니들은 곰의 겨울잠을 돕기 위한 준비에 분주합니다. 곰이 얼른 겨울잠을 자야 비로소 겨울이 찾아오고, 투코니들도 나무 테이블에서 차라도 한잔 할 수 있는 짬이 생기거든요. 투코니들은 차가운 북풍을 막아 주고 따뜻한 볕은 더 오래 들 수 있도록 남쪽으로 구멍이 뚫린 아늑한 동굴 안에 마른 나뭇가지를 모아 실어 나릅니다. 바닥에서 올라오는 한기를 막으려고 나뭇가지들을 차곡차곡 깔고, 그 위에 알록달록 예쁜 색깔 낙엽들을 수북이 쌓아 푹신푹신한 침대와 베개도 만들지요. 그 위에 따뜻한 낙엽 이불도 포곤포곤히 깔아 놓고요. 투코니는 곰이 긴 겨울잠을 자는 동안 잠깐씩 깨서 먹을 수 있는 간단한 식사와 수면 양말도 준비하고, 천장에는 야광별도 달아 놓습니다. 토닥토닥, 토닥토닥, 부지런한 투코니들 덕에 겨울잠 자는 동물들이 모두들 자기 집에서 콜콜 잠이 들고, 곰도 포근히 잠에 빠져었…는가 싶은 그때, 곰은 한쪽 눈을 살포시 뜹니다.

봄볕이 들 때까지 잘자!
쉿! 놀고 싶어 이 핑계, 저 핑계를 대며 투정을 부리던 곰이 어느새 사르륵 잠이 들었어요. 그렇게 안 자려고 버텼는데, 곰을 재운 것은 누구였을까요? 보고만 있어도 슬며시 웃음 짓게 되는 곰의 겨울잠 프로젝트! 봄볕이 들 때까지 곰이 푹 잘 수 있게 조용조용 마당으로 나가 볼까요? 나무요정 투코니들이 친구들을 기다리고 있을 거예요.




작가소개


저자 : 옥사나 불라

우크라이나의 젊고 재능 있는 예술가이자 디자이너인 옥사나 불라는 1989년에 태어났습니다.
리비우 예술아카데미를 졸업한 뒤 5년 동안 유리 공예 분야에서 일했는데, 여러 겹을 덧칠한 다층 유리 회화가 가능한 혁신적인 융합 유리 공예 기술을 발견했습니다. 옥사나 불라는 핸드 메이드 액세서리 브랜드인 ‘오미셰(ⓒOOMISEH)’와, 《겨울이 궁금한 곰》에 등장하는 나무 요정 캐릭터를 딴 브랜드 ‘투코니(ⓒTukoni)’로 보석과 유리 공예품을 만들기도 합니다.


회원리뷰 (0)

리뷰작성시 100P 지급/추천에 따라 최대 6,000P 지급

이 분야의 신상품

책
타임주니어
1,000원
책
책읽는곰
1,000원
책
키즈엠
800원

리뷰쓰기

님의 소중한 구매후기를 작성해 주세요!

만족도
제목
내용
모바일리브피아
top
cj대한통운 카톡 친구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