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꾸는 작은 씨앗) 얼룩 고양이 토리
  • 채유리 지음
  • 씨드북 펴냄
  • 2017.05.05 출간일

책

  • 대여정보대여중 (반납예정일 : 2018-02-08)
  • 분야창작동화
  • 추천연령4-7세
  • 상세정보25x25cm | 32쪽 | 9791160510409
  • 도서정가 12,000원
  • 대여가격 1,000원 [20일간]
  • 나의 대여이력
  • 배송비 15,000원 이상 무료배송 

현재 대여중 입니다.

대여료 책정기준 닫기

정가 대여료
0 이상 ~ 6,000 미만 600원
6,000 이상 ~ 10,000 미만 1,000원
10,000 이상 ~ 14,000 미만 1,000원
14,000 이상 ~ 17,000 미만 1,200원
17,000 이상 ~ 20,000 미만 1,500원
20,000 이상 ~ 28,000 미만 2,000원
28,000 이상 ~ 35,000 미만 2,500원
35,000 이상 ~ 50,000 미만 3,000원
50,000 이상 ~ 100,000 미만 5,000원
100,000 이상 ~ 150,000 미만 8,000원
150,000 이상 ~ 200,000 미만 14,000원
200,000 이상 ~ 220,000 미만 18,000원
220,000 이상 ~ 240,000 미만 24,000원
240,000 이상 ~ 260,000 미만 26,000원

리브피아 배송비 안내 닫기

  • 5,000원미만 주문시 : 5,000원
  • 5,000원이상 ~ 10,000원미만 주문시 : 4,000원
  • 10,000원이상 ~ 15,000원미만 주문시 : 3,000원
  • 15,000원이상 주문시 : 왕복무료
  • 평생대여도서 10,000원미만 주문시 : 2,000원
    (위의 금액은 왕복배송비입니다.)

제주도 지역의 경우
위의 배송비에 3000원이 추가됩니다.

도서예약안내 닫기

  • 예약도서 순번대로 SMS로 알려드립니다.
  • 전집인 경우 예약자 5명에 한해 예약신청 가능하며, 예약 시 결재 진행은 없으며, 입고 알림 신청 후 24시간이내 미 결재 시 예약 도서는 취소 됩니다.
  • 단행본은 알림 신청만 가능합니다
  • 예약은 상품페이지의 [보관하기]버튼 우측에 있는 [도서예약] 버튼을 클릭하셔서 하실 수 있습니다.

고객이 많이 본 상품

도서정보

꿈꾸는 작은 씨앗 31권. 고양이 집사 공감 웹툰 [뽀짜툰] 작가 채유리의 국내 첫 창작 그림책이다. 길가의 풀 한 포기와 작은 벌레 한 마리도 소중한 생명임을 말해 온 작가는 어린 고양이 한 마리 또한 얼마나 소중한지를 초롱초롱한 눈망울을 지닌 고양이 토리를 통해 이야기한다.

아기 고양이 토리는 왜 친구들이나 형과 누나가 자신과 다르게 생겼는지 궁금해한다. 엄마는 토리의 물음에 지혜롭게 대답해 준다. 우린 모두 각자의 개성을 처음부터 타고난다고 말이다. 엄마의 대답을 들은 다음날부터 토리는 괜히 으쓱해지고, 친구들도 전보다 더 예뻐 보인다.

이 책은, 모두의 다름이 우리의 삶을 다채롭고 풍요롭게 해 주며 서로 맞춰 가는 즐거움을 주는 것임을 똘망똘망한 어린 고양이의 생각을 통해 자연스럽게 아이들에게 전한다. 그래서 우리 모두가 존중받고 사랑받아 마땅한 존재라는 사실을 다시금 느낄 수 있다.

출판사리뷰

고양이 집사 공감 웹툰 『뽀짜툰』 작가 채유리의 국내 첫 창작 그림책!
14년째 고양이 다섯 마리와 함께 살며 고양이 웹툰 『뽀짜툰』을 포털 사이트 다음에 연재해 사람들에게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는 채유리 작가가 어린이를 위한 그림책을 만들었다. 길가의 풀 한 포기와 작은 벌레 한 마리도 소중한 생명임을 말해 온 작가는 어린 고양이 한 마리 또한 얼마나 소중한지를 초롱초롱한 눈망울을 지닌 고양이 토리를 통해 이야기한다.

“우린 왜 모두 달라요?” 아이의 물음에 지혜롭게 답하는 책
가만히 보면, 눈도 코도 머리카락도 어느 하나 같지 않은 우리는 모두 각자의 매력과 개성을 지닌 소중한 존재이다. 아기 고양이 토리는 왜 친구들이나 형과 누나가 자신과 다르게 생겼는지 궁금해한다. 엄마는 토리의 물음에 지혜롭게 대답해 준다. 우린 모두 각자의 개성을 처음부터 타고난다고 말이다. 엄마의 대답을 들은 다음날부터 토리는 괜히 으쓱해지고, 친구들도 전보다 더 예뻐 보인다. 이 책은, 모두의 다름이 우리의 삶을 다채롭고 풍요롭게 해 주며 서로 맞춰 가는 즐거움을 주는 것임을 똘망똘망한 어린 고양이의 생각을 통해 자연스럽게 아이들에게 전한다. 그래서 우리 모두가 존중받고 사랑받아 마땅한 존재라는 사실을 다시금 느낄 수 있다.

반려동물을 따뜻한 시선으로 바라보게 하는 책
14년째 고양이들과 생활하는 작가의 내공이 그대로 녹아든 토리와 친구들의 그림은 보는 내내 마음을 훈훈하게 만든다. 반려동물을 가족이나 친구처럼 여기다가도 금세 짐짝처럼 대하고 마는 요즘 사람들에게 생명의 소중함을 일깨워 줄 만한 책이다.

자존감과 타인 존중에 대해 쉽게 알려 주는 책
내가 나여서 참 좋다! 아이의 당당함과 자존감을 높여 주고, 친구들의 장점과 개성을 솔직하고 친절하게 바라봐 주는 인성을 길러 주는 책이다. 다른 누구가 아니라 바로 너여서 참 예쁘다고 아이에게 지금 살며시 속삭여 주자.

[미디어 소개]
☞ 광주일보 2017년 5월 5일자 기사 바로가기
☞ 부산일보 2017년 5월 4일자 기사 바로가기
☞ 김해뉴스 2017년 5월 10일자 기사 바로가기

작가소개


저자 : 채유리

꿈꾸는 그림쟁이
77년 경북 경산 출생
경북대 시각디자인과를 졸업하고
일러스트레이터 겸 만화가로 느릿느릿 살며
현재 다음 만화속세상에서 '뽀짜툰' 연재 중


회원리뷰 (0)

리뷰작성시 100P 지급/추천에 따라 최대 6,000P 지급

이 분야의 신상품

책
웅진주니어
1,000원
책
같이보는책
1,000원
책
웅진주니어
1,000원

리뷰쓰기

님의 소중한 구매후기를 작성해 주세요!

만족도
제목
내용
모바일리브피아
top
cj대한통운 카톡 친구추가